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퇴근길 혼잡한 정류장에 4살아기 혼자 내려주고 간 240번 버스기사
카테고리 : 기타조회수 : 10,530제보자 : 익명모바일
Posted : 2017-09-11
좀전 6시 27-30분경 서울 건대근처 버스정류장. 혼잡한 240번 버스에서 4살아기만 내리고 엄마는 미처 못 내린 상태로 버스 출발. 아기엄마가 울부짖으며 내려달라 하고 승객들도 내려주라고 했으나 기사는 듣지않고 다음정류장까지 가서야 아이엄마를 내려주었다고 함. 아이의 안위는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음. 너무나 충격적인 사건으로 공분을 사고 있음.
목록
페이스북
트위터